ONCcm 선교방송국
무제2

 

       
    ID  
  PW  

  

 


 

장애인 명칭
승리and평강  2007-12-05 07:50:20, 조회 : 1,698, 추천 : 474

장애인 명칭의 유래

우리나라에 장애인복지가 처음 시작된 것은 1981년이다.

1976년 제 31차 유엔총회에서는 1981년을 <세계 장애인 해>로 정하고 "모든 국가는 장애인들의 사회적 참
여가 여러 분야에서 충분히 이루어지고 다른 국민들과 동일한 기회와 동등한 대우를 받을 권리가 보장되
며 신장되도록 최대한으로 노력할 것"을 각 회원국 권고했기 때문이다.

우리나라는 유엔의 권고에 따라 <세계 장애인의 해>인 81년에 "장애인 복지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촉구하
고 장애인을 올바르게 이해하며 장애인의 재활 의지를 고취"할 목적으로 1981년 [심신장애자복지법]을 제
정하고 4월 20일에 처음으로 장애인의 날 행사를 개최한 이후 해마다 4월 20일을 장애인의 날로 정해 이 날
을 기념하고 있다.

유엔에서 규정한 장애인의 개념은 『선천적이든 후천적이든 간에 신체적 정신적 결함으로 인하여 일상의
개인 혹은 사회생활에 필요한 것을 스스로 혹은 부분적으로 수행할 수 없는 사람』을 의미한다.

그 당시만 해도 우리나라에는 장애인이라는 용어가 없었기에  뱅신 아니면 불구자였고 개별 장애를 지칭하
는 맹인 절름발이 꼽추 등의 부적절한 용어가 언론에서도 쓰이고 있었다.

유엔에서는 세계 장애인의 해를 ‘International Year of Disabled person’으로 표시했고, 일본은 장해자(障
害者), 중국은 잔질인(殘疾人)으로 사용하고 있었으며, 우리나라도 보험관련에서는 지금도 장해(障害)로
사용하고 있는데 그 당시 일본의 장해자를 우리나라에서는 장애자라고 바꾸어서 1981년 우리나라에서 장
애인관련 법을 처음 만들면서 <심신장애자복지법(心神障碍者福祉法)>이라고 하였다.

그때부터 장애자를 사용하기 시작했는데 몇 년 후 어떤 사람들이 ‘왜 놈자(者)를 쓰느냐 者자가 싫다. 인
(人)으로 바꾸어 달라'고 항의를 했다고 한다. 기자(記者) 학자(學者) 봉사자(奉仕者) 등 일상에서 者자는
많이 쓰이고 있음에도 어떤 장애인이 항의를 했다고 해서 者에서 人으로 바꾼 것은 부질없고 쓸데없는 일
이라 생각한다. 그로 인해 각종 법을 비롯하여 모든 행정문서는 물론이고 공공기관의 안내문까지 다 고쳐
야 하는 그야말로 낭비였고 오히려 일반 사람들에게는 혼란만 가중시켰다.

더구나 많은 사람들에게 이미 장애자가 익숙해져서 아직도 대부분의 사람들은 장애자라고 부르고 있다. 그
리고 者에서 人으로 바뀌었다고 해서 장애인에 대한 인식이나 편견이 별반 달라지지도 않은 것 같고, 청소
년들 사이에서는 애자(碍者)라고 해서 장애인을 비하 내지 멸시하는 또 다른 유행어가 되고 있다.

장애자(障碍者)는 우리 국어사전에도 없는 말이고 국어사전에 나와있는 장애(障碍)는 『거치적거리어 방
해가 되는 일, 또는 그것.』이라고 되어 있다. 그래서 1994년 전에 필자가 근무했던 부산장애인총연합회에
서는 ‘장애인 새이름 찾기’를 공모했었는데 많은 사람들이 참여를 했으나, 바람직한 새이름도 찾지 못했을
뿐더러 교육부에서는 찬성을 하는데 보건복지부에서는 반대를 하는 등 성과는 별로 없었다.

오랜 논란을 거듭한 끝에 장애자에서 장애인으로 공식적으로 바뀐 것은 1989년 12월 30일 <심신장애자복지법
>이 <장애인복지법>으로 개정되면서 부터였다.

그런데 1987년 12월 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가 설립되면서 <장애우(障碍友)>를 사용하기 시작하였다. "장애
우(障碍友)는 장애를 가진 사람과 장애를 갖지 않은 사람 모두가 친구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그러나 장애우란 내가 나를 지칭할 수 없고 타인이 나를 불러 줄 때만 사용할 수 있는 비주체적인 용어이
다. 따라서 장애인 스스로가 아닌 대학생 봉사동아리 등에서 주로 사용하기 시작했는데 최근 들어 언론은
물론이고 장애인 스스로도 장애우를 즐겨 사용하는 기현상이 일어나고 있어 일부에서 ‘장애우라는 표현을
사용하지 말자’는 운동도 펼쳐지고 있다.

세월이 지나서 또 다른 멋진 말이 생길지 모르겠지만 현재 대한민국에서의 법적인 공식 용어는 『장애인복
지법』이고『장애인』이다. 장애자 또는 장애우로 혼용하지 말았으면 좋겠다.








                    
                    사회복지과대학생모임 장애인 명칭...    





  추천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7  ONCcm이 신천지에서 운영하고 있는건가요?   [1]  bluebird 2011/07/24 3269
276  "예배인도자컨퍼런스2011"에 초대합니다.    다놓사 2011/07/22 3382
275  감사합니다    범이 2011/04/09 3318
274  완전 오랫만에... ^^;;    예랑 2011/03/22 3032
273  아직도 살아있나요?    좋은사람 2011/03/13 3146
272  제가 고1이 되었습니다.    손권 2010/01/01 2710
271  7공주의 어머니    승리in평강 2008/09/19 1794
270  샬롬..^^   [1]  희망 2008/08/26 1750
269  천국은 마치..^^   [1]  승리in평강 2008/04/14 2037
268  아름다운 기도    예닮 2008/03/07 1994
267  25센트짜리의 작은 일들   [2]  박성주 2008/02/19 2160
266  37도(℃)   [1]  승리and평강 2008/01/22 1764
265  안녕하십니까.^^   [3]  뛰다꿍햇져 2008/01/19 1958
264  드디어 2007년이 지나고...   [2]  박성주 2008/01/01 1715
263  12월 20일 거제도 모임후기입니다 ^^   [3]  박성주 2001/01/01 1826
262  12월 20일 거제도에서 모입니다~ ^^   [2]  박성주 2007/12/15 1702
 장애인 명칭    승리and평강 2007/12/05 1698
260  하나님의 선하심   [1]  승리and평강 2007/12/04 1635
259  김장    승리and평강 2007/12/02 1585
258  어떤 형제가 자매에게 쓴 글이래요....   [2]  박성주 2007/11/15 1882

    리스트   다음 1 [2][3][4][5][6][7][8][9][10]..[1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coolboy.xoin
                                                              단체등록번호 : 401-80-02407    E-mail : fire2046@hotmail.com
                                                              Copyright 2002-2005 onccm.co.kr All rights Reservd | Desing by jesuslove

 


Warning: Unknown: Your script possibly relies on a session side-effect which existed until PHP 4.2.3. Please be advised that the session extension does not consider global variables as a source of data, unless register_globals is enabled. You can disable this functionality and this warning by setting session.bug_compat_42 or session.bug_compat_warn to off, respectively in Unknown on line 0